상단여백
HOME 연예
'SBS 연기대상' 감우성·김선아 대상 수상'황후의품격' 장나라 등 최우수상 휩쓸어
이정원 기자 | 승인 2019.01.01 08:03

[당구닷컴=이정원 기자] 배우 감우성(48)과 김선아(45)가 SBS 연기대상 영예를 안았다. ‘키스 먼저 할까요’로 베스트 커플상에 이어 대상마저 거머쥐었다.

'SBS 연기대상'을 수상한 감우성(왼쪽), 김선아. (사진=SBS 제공)

감우성은 31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 타워에서 열린 ‘2018 SBS 연기대상’에서 “좋은 작품은 시간이 지나도 촌스럽지 않고, 사람들 기억에 오래 남는 것 같다. 그런 작품을 보고 배우의 꿈을 키웠다. 여러분 기억 속에 오래 머무를 수 있는 배우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선아는 “큰 선물을 받았다. 안순진 역할이 너무 어려워 고민하다가 잠을 못 잔 적이 많다. 한계에 부딪혀 감독도 많이 괴롭혔다”면서도 ”이런 작품을 할 수 있어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선아는 ‘내 이름은 김삼순’(2005년 6~7월), ‘품위있는 그녀’(2017년 6~8월)에 이어 대표작을 하나 추가했다.

올해 지상파 드라마는 시청률 1%대까지 떨어지며 위기론이 제기됐지만, SBS는 비교적 순항했다. ‘키스 먼저 할까요’를 비롯해 ‘리턴’ ‘황후의 품격’ 등 히트작을 쏟아냈다. 특히 ‘황후의 품격’은 지난해 11월 21일 첫 방송해 제24회 시청률이 15.8%(TNMS 전국 기준)를 기록하는 등 인기몰이 중이다. 주역인 장나라(37)와 최진혁(32), 신성록(36) 등이 모두 최우수상을 안았다.

 

‘여우각시별’과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친애하는 판사님께’ 흉부외과’ 등도 '중박'을 쳐 골고루 상을 나눠 가졌다.

 

◇2018 SBS 연기대상 수상자(작)

 

▲대상 : 감우성·김선아(키스 먼저 할까요)

▲최우수상 월화드라마 부문 : 이제훈(여우각시별), 신혜선(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최우수상 수목드라마 부문 : 최진혁·장나라(황후의 품격), 신성록(리턴·황후의 품격)

▲최우수상 주말·일일 부문 : 김재원(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송윤아(시크릿 마더)

▲프로듀서상 : 엄기준(흉부외과), 남상미(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우수연기상 월화드라마 부문 : 양세종(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채수빈(여우각시별)

▲우수연기상 수목드라마 부문 : 윤시윤(친애하는 판사님께), 서지혜(흉부외과)

▲우수연기상 주말·일일드라마 부문 : 정웅인(미스 마:복수의 여신·스위치-세상을 바꿔라), 김소연(시크릿 마더)

▲청소년연기상 : 박시은(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작품상 : 여우각시별

▲베스트 커플상 : 감우성·김선아(키스 먼저 할까요)

▲조연상 : 임원희(기름진 멜로), 예지원(키스 먼저 할까요·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캐릭터상 : 봉태규, 신성록, 박기웅, 윤종훈(리턴)

▲신인연기상 : 안효섭(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이유영(친애하는 판사님께)

이정원 기자  jwwjddnjs@naver.com

<저작권자 © 당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등록번호 : 서울, 아03958  |  등록일 : 2015.10.30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이종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19 당구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