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개그우먼 이영자, 데뷔 27년만에 KBS 연예대상 수상-여성 최초 수상자 뽑혀'시청자가 뽑은 최고의 프로그램상'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
이정원 기자 | 승인 2018.12.23 08:28

[당구닷컴=이정원 기자] 개그우먼 이영자가 데뷔 27년 만에 처음으로 연예대상 대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2002년 'KBS 연예대상’이 시작된 뒤 여성 최초로 대상 수상자로 뽑혔다..

개그우먼 이영자가 22일 실시된 'KBS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한 뒤 기쁨의 눈물을 흘리며 수상소감을 말하고 있다. /뉴시스

'2018 KBS 연예대상'이 22일 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열렸다. 배우 신현준, 윤시윤, 그룹 'AOA' 멤버 겸 배우 설현 등이 MC를 맡았다.

이 자리에서 이영자는 개그맨 김준호, 신동엽, 유재석, 축구선수 이동국 등 남성 후보들과 경합한 끝에 대상의 영광을 안았다. 8년 동안 토크 프로그램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의 안방마님을 맡아 탁월한 예능감과 뛰어난 진행 실력 그리고 풍부한 공감 능력을 인정받았다.

'시청자가 뽑은 최고의 프로그램상'은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에 돌아갔다. '개그콘서트'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슈퍼맨이 돌아왔다'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해피투게더4' 등을 눌렀다. 시청자 생방송 투표 40%, 시청자 사전 투표 30%, KBS 예능 PD 투표 30%를 합산한 결과다. 2015년과 2016년에 이어 세 번째 이 상을 차지했다.

부문별 최우수상은 '코미디' 권재관·신봉선, '토크&쇼' 김숙·문희준, '버라이어티' 데프콘·샘 해밍턴 등이 챙겼다.

이정원 기자  jwwjddnjs@naver.com

<저작권자 © 당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등록번호 : 서울, 아03958  |  등록일 : 2015.10.30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이종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19 당구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