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손흥민, 2골 1도움 기록으로 토트넘 대승 이끌어…시즌 8골토트넘, 에버턴 원정경기서 6-2로 승리…리그 2위 맨체스터 시티 2점차 추격
이행렬 기자 | 승인 2018.12.24 06:59

[당구닷컴=이행렬 기자] 손흥민(토트넘)의 득점포가 불을 뿜었다.

손흥민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에버턴과의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두 골을 넣고 한골을 어시스트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지난 20일 아스날과의 카라바오컵(리그컵) 8강전에 이어 두 경기 연속 골맛을 봤다. 리그 4·5호골을 기록하며 시즌 득점 기록을 8골로 늘렸다.

손흥민선수가 23일(현지시각)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에버턴과의 원정 경기 후반전에 두 번째 골을 기록한 뒤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리버풀=AP/뉴시스]

손흥민의 첫 골은 전반 27분에 나왔다. 해리 케인과 최전방 투톱을 형성한 손흥민은 골키퍼와 수비수가 처리를 미루는 사이 공을 가로채 빈 골문을 향해 오른발 슛을 날려 득점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4-2로 앞선 후반 16분 다시 한 번 득점포를 가동했다. 에릭 라멜라의 패스를 받아 에버턴의 오프 사이드 트랩을 무너뜨리며 오른발 슛으로 한 골을 보탰다.

후반 29분 케인의 골을 도운 손흥민은 6-2 리드를 잡은 후반 34분 교체됐다.

이날 경기에서는 토트넘이 자랑하는 이른바 'DESK 라인'인 델레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 손흥민, 케인이 모두 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의 첫 골을 기점으로 살아난 토트넘은 에버턴을 6-2로 대파했다. 승점 42(14승4패)로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44·14승2무2패)를 2점차로 추격했다. 선두 리버풀(승점 48·15승3무)에 6점차로 다가서면서 우승 경쟁 합류를 알렸다.

이행렬 기자  hryeol@hanmail.net

<저작권자 © 당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행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등록번호 : 서울, 아03958  |  등록일 : 2015.10.30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이종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19 당구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