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미켈슨, 우즈와의 맞대결서 승리-상금 100억원 벌어18홀 승부 못 짓고 연장 4번째홀에서 버디로 우즈 눌러
이정원 기자 | 승인 2018.11.25 06:57

[당구닷컴=이정원 기자] 필 미켈슨이 타이거 우즈와의 상금 900만 달러(101억원)짜리 단판 승부에서 승리했다.

미켈슨은 23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섀도 크릭 골프코스에서 열린 우즈와의 ‘캐피탈 원스 더 매치 타이거 VS 필’ 맞대결에서 연장 접전 끝에 승리했다.

타이거 우즈(왼쪽)가 23일(현지시각) 필 미켈슨과의 단판 승부에서 진 뒤 미텔슨과 악수하고 있다. [라스베가스=AP/뉴시스]

역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상금랭킹 1,2위(우즈 약 1302억원·미켈슨 약 994억원)에 빛나는 두 선수의 격돌은 일반 갤러리에게 공개되지 않은 채 진행됐다. 대신 선수들과 캐디가 마이크를 착용해 생생한 대화를 안방팬들에게 전달했다.

2번홀에서 미켈슨이 리드를 잡았다. 미켈슨이 침착하게 퍼트를 마무리 한 반면, 우즈의 퍼트는 홀컵을 외면했다. 우즈는 11홀에서 다시 균형을 맞췄다. 12번홀까지 따내면서 역전에 성공했다. 하지만 미켈슨은 13번과 15번홀 승리로 재차 승부를 뒤집었다.

17번홀에서 우즈의 승부사 기질이 발휘됐다. 이 홀을 내줄 경우 패배가 확정되는 우즈는 동점을 만드는 퍼트를 홀컵에 떨어뜨린 뒤 주먹을 허공에 휘두르며 좋아했다.

900만 달러짜리 단판 승부는 연장 4번째 홀에서 갈렸다. 미켈슨의 버디 퍼트가 원하는 곳으로 향했다. 우즈가 버디에 실패하면서 승자는 미켈슨이 됐다.

이정원 기자  jwwjddnjs@naver.com

<저작권자 © 당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3, 907호 ( 서초동 중앙로얄오피스텔)   |  대표전화 : 02-464-5954  |  팩스 : 02-464-5958
등록번호 : 서울, 아03958  |  등록일 : 2015.10.30   |  발행인 : 이종수  |  편집인 : 이종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희제
Copyright © 2018 당구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